대한민국 아동 성인 ‘영양불균형’ 위험신호

김현정 기자 | 입력 : 2015/04/06 [11:50]
- 암웨이, 국제협력기구 GAIN과 세계 30개국 영양불균형 지도 개발해 공개
- 우리나라 아동 10명 중 1명, 성인 10명 중 4명 영양불균형 시달리는 것으로 밝혀져
글로벌 웰니스 전문기업 암웨이와 UN산하의 영양불균형 개선을 위한 국제협력기구 GAIN(Global Alliance for Improved Nutrition) 이 세계 30여개 국가의 영양불균형 실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세계 영양불균형 지도 를 개발해 공개했다.
공개된 데이터에 따르면 대한민국 아동 약 10명 중 1명 꼴로, 성인의 경우에는 남성의 약 10명 중 4명 꼴로 영양불균형에 해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대한민국 아동 약 10명 중 1명, 영양불균형 시달려
비타민미네랄 결핍에 모유수유기간 부족해 과체중 또는 영양결핍 상태

세계 영양불균형 지도에 따르면, 우리나라 5세 미만 아동의 약 7%(153,000명)가 과체중인 반면 약 3%(57,000명)의 아동은 균형 있게 영양을 섭취 하지 못하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한국 아동의 영양불균형 원인으로는 비타민과 미네랄 결핍, 모유 수유 기간 부족이 꼽힌다.
성장기 아동에게 필수 비타민과 미네랄이 부족하면 빈혈, 발육 부진뿐만 아니라 실명, 구루병, 갑상선종, 신경관결손 등 다양한 영양 관련 질환이 발생할 위험성이 높아진다.
또한 아동에게 철분이 부족하면 빈혈, 신체 및 인지 발달 장애 위험성이 증가한다.
세계 영양불균형 지도는 우리나라 5세 미만 아동의 15%가 빈혈 증상을 나타내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성장기 아동의 영양 결핍을 방지하고 성장 후 비만과 비전염성 질환 의 감염을 막기 위해서는 출생 후 6개월 동안은 모유만 수유하고, 두 살까지는 모유 수유를 병행해야 한다.
그러나 우리나라 아동 중 생후 6개월 동안 모유만 수유 받은 비율은 절반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불균형한 식습관, 음주, 흡연의 3대 위험요소가 질병부담 가중시켜

세계 영양불균형 지도는 대한민국 성인 남성의 과체중 및 비만율이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고 보고했다.
지난 1980년부터 2013년까지 연령별 영양불균형 추이를 조사한 결과, 20세 이상 남성의 과체중 및 비만 인구 비율은 23.7%에서 36.9%로 약 56% 증가했다.
같은 기간 20세 미만 남성의 과체중 및 비만율이 23%, 20세 이상 여성과 20세 미만 여성에서 비만 인구 비율이 각각 3%와 12% 증가한 것과 비교하면, 20세 이상 남성의 영양 과잉이 심각하다는 지적이다.
세계 영양불균형 지도는 한국인의 질병 부담을 가중시키는 세가지 위험 요소로 불균형한 식습관, 음주 흡연을 꼽았다.
특히 한국인은 과일, 잡곡류, 채소 및 견과류의 섭취가 부족하고 소금 섭취량은 지나치게 많은 것으로 보고됐다.
 
■ 암웨이GAIN 세계 영양불균형 지도,아동은 영양결핍, 성인은 영양과다… 세계적으로 부담이 높아지는 추세 지적

암웨이와 GAIN이 협력해 개발한 이번 영양불균형 지도는 국제기구들의 연구결과 와 국가별 조사연구 결과 글로벌 데이터베이스, 2014년도 세계영양보고서(Global Nutrition Report)를 바탕으로 개발되었다.
영양불균형은 영양결핍과 과체중 및 비만을 모두 가리키는 말로, 일반적으로 저개발국에서는 영양결핍 현상이 나타나는 반면 선진국에서는 비만이 확산되고 있다.
최근에는 개발도상국에서도 도시지역을 중심으로 과체중 및 비만이 증가하고 있어 영양불균형의 격차로 인한 이중 부담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일례로 인도에서는 영양불균형이 5세 어린이 사망 위험성의 주요 원인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과테말라에서는 어린이들의 영양부족으로 인한 발육 지연 비율이 48%인 반면 성인 남녀의 과체중 비율이 각각 55%와 41%로 나타나 세대 간의 영양불균형 격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GAIN의 도미닉 스코필드(Dominic Schofield) 수석기술 자문위원은 “영양불균형의 격차로 인한 이중 부담은 충분한 연구 없이는 해결할 수 없으며, 효과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서 해당 지역 인구의 영양 상태를 명확히 파악해야 한다”라며 “이번 영양불균형 지도개발 프로젝트가 영양불균형 상태에 대한 인식을 제고함으로써 정치, 보건 및 산업계가 세계적 영양불균형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을 시작하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스티브 밴 앤델(Steve Van Andel) 암웨이 회장은 “암웨이는 세계적인 건강기능식품 브랜드를 비롯한 웰니스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많은 사람들이 더 건강한 삶을 영위하도록 돕는데 사명을 가지고 있다”라며 “이번 영양불균형 지도개발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각 지역 사회의 삶의 수준을 높이기 위한 지원을 이어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지난 31일 공개된 세계 영양불균형 지도는 GAIN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www.gainhealth.org/knowledge-centre/search/Malnutrition+Mapping+Project


암웨이(Amway)

글로벌 웰니스 전문기업이자 글로벌 No.1 직접판매기업인 암웨이는 세계적인 수준의 건강기능식품 뉴트리라이트, 아티스트리 화장품, 이스프링 정수기, 앳모스피어 공기청정기 가정 용품, 세제류, 개인용품, 주방용품 및 국내 기업과 파트너십을 이룬 원포원(One for One) 제품 등 약 1,000 여 종의 다양한 웰니스 제품을 직접 생산하고 있으며, ABO (Amway Business Owner, 암웨이비즈니스사업자)를 통해 회원간 직접판매방식으로 제공하고 있다.

GAIN(Global Alliance for Improved Nutrition)

영양불균형 개선을 위한 국제협력기구(GAIN)는 지난 2002년 유엔아동특별총회에서 영양불균형으로 고통 받는 인류를 위해 발족시킨 국제기구이다.
이 기관은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지금까지 약 10억 명 이상의 사람들의 영양불균형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
더 상세한 정보는 gainhealth.org에서 볼 수 있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