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마약 없는 대한민국 만들어요

김경완기자 | 입력 : 2018/06/26 [09:31]

 

▲     © 네트워크신문편집국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6월 26일 세계마약퇴치의 날을 맞이하여 (재)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와 함께 ‘제32회 세계마약퇴치의 날 기념행사’를 그랜드 앰버서더 호텔(서울시 중구 소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계마약퇴치의 날(6.26)’은 올해부터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른 기념일로 지정되었으며, 마약류 등의 오남용 및 위험성에 대한 경각심을 강화하고 마약퇴치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류영진 식약처장을 비롯하여 이경희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 이사장, 전혜숙‧김순례‧성일종 국회의원, 마약퇴치 유공 수상자 등 200여명이 참석 할 예정이다.

행사는 민간 대상 마약퇴치 공모전 수상작 상영 마약류 퇴치 유공자 포상 기념사 및 축사 마약류 중독 및 극복 과정을 그린 뮤지컬 ‘미션’(갈라쇼) 공연 등으로 진행된다.

마약퇴치 유공자 포상은 마약류사범 대상 재활교육 및 마약퇴치 강의 매뉴얼 개발 등을 통해 불법 마약류퇴치에 기여한 플러스약국(대구광역시 소재) 이향이 약사에게 국민동백훈장, 대검찰청 김태권 검사에게 근정포장, 인천참사랑병원 병원장 천영훈 등 4명에게 대통령 표창 등 각계 인사 총 40명에게 훈‧포장 및 표창이 수여된다.

 류영진 식약처장은 이날 기념사를 통해 “불법마약류 퇴치에 기여하고 계신 일선 현장의 모든 분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드린다”며 “마약류 안전관리를 위한 정부의 노력에 각계각층의 많은 도움과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