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알쓸신잡’ 출연진 신간, 베스트셀러 오르며 인기”

김현정 기자 | 입력 : 2018/07/11 [21:35]

tvN 예능 프로그램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이하 알쓸신잡)’에 출연했던 유시민 작가, 유현준, 정재승 교수가 최근 연이어 내놓은 신간들이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김석환)의 주간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인문학자이기도 한 유시민 작가가 6월 25일 출간한 <역사의 역사>는 현재 2주 연속 예스24 주간 베스트셀러 1위 자리를 지키고 있으며, 지난 10년 간의 강연 중 12개의 강연을 선별해 묶어낸 카이스트 정재승 교수의 <열두 발자국>은 예약판매 이후 7월 2일 출간과 동시에 주간 베스트셀러 4위에 올랐고, 인문 분야 주간 베스트셀러 1위다. 5월 30일 출간된 유현준 교수의 <어디서 살 것인가> 또한 주간 베스트셀러 19위, 인문 분야 2위를 차지했다.


각각 역사, 도시, 뇌과학 등 각자의 전문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저자들의 신간 주 독자층은 모두 40대 여성이다. 특히 정재승 교수의 <열두 발자국>은 40대 여성 독자의 비율이 34%로 남성 독자 전체 비율인 36.9%에 육박한다. 이는 정재승 교수의 주요 전작들인 <정재승의 과학콘서트>, <물리학자는 영화에서 과학을 본다>, <뇌과학자는 영화에서 인간을 본다> 등에서도 동일하게 나타나고 있어, 40대 여성 독자들 사이에서 정재승 교수의 인기를 엿볼 수 있다.


이처럼 ‘알쓸신잡’ 출연진 도서의 인기와 함께 특별 제작한 사은품도 독자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예스24는 <역사의 역사> 구매 시 책 속의 주요 문장이 새겨진 유리컵을 선착순 증정하고, 7월 24일에 열리는 ‘유시민 작가와 떠나는 역사 패키지 여행’ 강연회 참여 기회를 제공하기도 했다. 유현준 교수의 저서를 구매하면 유 교수가 직접 그린 데스크매트를 선물로 준다.


또한 유시민 작가가 직접 블렌딩 과정에 참여해 만든 ‘시민커피’와 도서 <역사의 역사>를 함께 구매할 수 있는 패키지 상품과, 정재승 교수의 <열두 발자국> 도서와 강연 패키지 상품을 단독 판매 중이다. 강연권은 도서와 함께 구매 가능하고 200권 한정 수량만 판매된다.


신간의 인기에 힘입어 유시민 작가, 유현준 교수의 전작의 판매량은 덩달아 증가세다. 유시민 작가의 <국가란 무엇인가>, <나의 한국현대사>는 <역사의 역사> 예약판매가 진행된 후 4주 동안의 판매량이 직전 동기간 대비 각각 97.8%, 76.1% 상승했고, 유현준 교수의 <도시는 무엇으로 사는가>는 <어디서 살 것인가> 판매 이후 4주 동안의 판매량이 직전 동기간 대비 32.7% 증가했다.


한편 ‘알쓸신잡’에서 유시민 작가, 유현준, 정재승 교수가 방송을 통해 추천한 책들은 방송일 직후 2주 간의 판매량이 직전 동기 대비 600% 이상 증가하며 큰 화제를 낳기도 했다. 유시민 작가 추천 도서 <코스모스>와 <랩 걸>의 판매량은 각각 649.8%, 2484.2% 증가했으며, 유현준 교수 추천 도서 <아가페 그림성경>는 2100%, 정재승 교수 추천 도서 <도구와 기계의 원리>는 무려 7019.3% 대폭 상승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