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특수판매공제조합, 주식회사 오너 공제계약증서 수여식 개최

- 주식회사 오너, 특판조합과 공제계약 체결 및 간담회 -

김현정기자 | 입력 : 2018/07/17 [16:52]

한국특수판매공제조합(이사장 유재운, 이하 특판조합)에 가입한 주식회사 오너


특판조합은 7월 5일 주식회사 오너(공동대표: 윤병연, 노소라)와 공제계약을 체결하고 같은 달 16일 조합 대회의실에서 주식회사 오너 노소라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제계약 증서 수여식을 개최하였다.

주식회사 오너는 다단계 판매원 한명 한명이 회사의 주인이면서 동시에 인생의 주인이 되자는 의미에서 회사명을 정하였다고 한다. '2세대 네트웍'을 표방하는 주식회사 오너는 다단계 판매원의 안정적 수입구조와 직업화를 위해 올바른 판매원 교육에 매진할 방침이다.

특히 노소라 대표는 16년 한국리크루팅연구소를 설립하고, 5000여명의 수강생들에게 리크루팅 방법론을 강의하였고, 보험사등에서도 초청강사로 활동하기도 하였기에 특판조합에서도 오너에 거는 기대가 크다.

주식회사 오너는 서울 강남구 논현로 대로변에 있는 삼아빌딩(학동역 7번출구 50M) 3층에 자리하고 있다.

▲ 2018년 7월 16일 특판조합에서 주식회사 오너 공제계약증서 수여식 후 기념촬영 / 주식회사 오너 노소라 대표 (좌측), 특판조합 이사장 유재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