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충남녹색연합은 항공사진을 공개

백우기자 | 입력 : 2018/07/31 [01:03]

 

 

 

27일 대전충남녹색연합은 항공사진을 공개했다. 녹색 강물이 흘러내리는 사진이다. 어떻게 이런 사진을 찍혔을까? 현장을 찾아 확인해 봤다. 녹조로 가득 찬 강물이 때마침 열린 하굿둑의 영향을 받아 흘러내리면서 찍힌 것이다.

 

최악의 사진이 찍힌 장소는 충남 부여군 충남 문화제 제100호인 '수북정' 인근이다. 규암나루터로 불리는 이곳은 가뭄 시 충남 서북부 도민들의 식수로 사용하기 위해 보령댐으로 도수로를 통해 공급하는 곳이다.

 

 

 

같은 장소에서 드론을 띄워 올렸다. 상황은 별반 다르지 않았다. 상류에서 쉼 없이 녹조가 흘러내리는 모습은 처참하고 괴기스러웠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