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청소년수련관, 나라사랑 청소년 축제 진행

김현정 기자 | 입력 : 2018/08/08 [20:34]

역사상 가장 강력한 폭염 속, 중랑청소년수련관이 시원하고 재밌는 여름방학을 보낼 수 있도록 다양한 즐길 거리를 마련했다.


시립중랑청소년수련관(관장 박충서, 운영법인 한국청소년연맹)이 광복절을 맞아 다양한 체험과 청소년 창작뮤지컬 공연을 즐길 수 있는 ‘나라사랑 청소년 축제’를 8월 11일 진행한다.


이번 축제는 오직 1만원으로 목공, 제빵, 공예 및 가족프로그램을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으며 청소년들의 나라사랑 이야기를 담은 ‘나라사랑, 우리들의 이야기’ 뮤지컬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이열치열, 청소년이 전하는 순국열사들의 뜨거운 나라사랑의 이야기


이번 축제의 메인행사인 청소년 창작뮤지컬 ‘나라사랑, 우리들의 이야기’ 공연은 3년간 국가보훈처 최우수 프로그램으로 선정된 청소년활동이다. 청소년들이 직접 독립운동가의 삶과 옥중에서의 순국, 숭고한 인간애를 대사와 노래, 연기를 통해 표현하고 나라사랑의 정신을 함양해온 과정을 오감으로 느낄 수 있는 감동을 기대해봄 직하다.


◇더위사냥, 뚝딱이 창의공작소에서 재미도 잡고, 더위도 잡고


서울시특성화사업인 ‘뚝딱이 창의공작소’는 스트링아트, 상투과자 만들기, 호두파이 만들기, 휴대폰 거치대 만들기 등이 시간대별로 운영된다. 온종일 운영하는 부스행사로 펄러비즈, 악세서리 만들기, 클레이아트 등 다양한 체험을 놀이동산처럼 자유롭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청소년바리스타 동아리가 운영하는 주말 카페는 1000원의 행복을 선물하며 수익금은 한국청소년연맹의 사회공헌사업인 희망사과나무에 기부된다.


오직 1만원으로 더위를 피해 재미를 잡을 수 있는 중랑청소년수련관의 ‘나라사랑 청소년 축제’는 중랑청소년수련관 홈페이지에서 예약 가능하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