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케이, 창립 55주년 기념“여성의 삶을 풍요롭게” 기업이념 계속 이어가

김현정기자 | 입력 : 2018/09/14 [00:36]

 

 

글로벌 코스메틱 브랜드 메리케이가 창립 55주년을 맞이했다.

메리케이의 시작은 미국의 영향력 있는 여성 기업가 메리 케이 애시(Mary Kay Ash)가 1963년 9월13일 45세의 나이로 여성들을 위한 회사 ‘Beauty by Marykay’의 설립으로 시작됐다. 현재는 전세계 40여개국에서 판매하고 있으며, 스킨케어, 바디케어, 메이크업, 향수, 썬케어, 맨케어 등200개 이상의 제품라인과 1,400개 이상의 제품, 기술, 패키지 등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는 코스메틱 파워하우스로 성장했다. 

특히, 스킨케어, 메이크업, 향수 등 회사의 미래 방향성에 기여함과 동시에 혁신의 문화를 강화하고 최고의 안전, 품질, 성능을 보장하기 위한 연구와 발전을 위해서 메리케이는 미국 기반의 세계적인 제조, 연구, 발전 시설에 1억만 달러 이상을 올해 후반기에 투자했다.

현재 메리케이의 최고 경영진 이자 회장인 David Holl은 창립 55주년을 맞아 “1963년 회사 창립 이래로, 우리의 사명은 지금까지 그래왔고 앞으로도 여성의 삶을 풍요롭게 하는 것이다” 라고 전했다.

또한 메리케이는 여성의 삶을 풍요롭게 라는 기업이념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그 중 글로벌 사회공헌 ‘핑크로 변하는 삶(pink changing lives)’ 캠페인은 여성과 어린이들의 삶을 변화시키기 위해 지금까지 1,300만 달러가 넘는 자산을 전 세계 자선단체에 기부 했다.

한편, 메리케이 본사는 창립 55주년을 맞아 브랜드의 상징색인 핑크라는 점을 고려하여 뉴욕에 있는 MFIT(The Museum at the Fashion Institute of Technology) 와 파트너십을 맺어, ‘Pink: The History of a Punk, Pretty, Powerful Color.’ 라는 스페셜 전시회를 2019년 1월5일까지 진행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