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우, 2019년형 오리지널 토퍼 8.0 출시

김현정 기자 | 입력 : 2018/11/07 [19:35]

 

 
  •  

    슬로우가 출시한 2019년형 오리지널 토퍼 8.0

퍼시스그룹의 매트리스 전문 브랜드 ‘슬로우(slou)’가 2019년형 ‘오리지널 토퍼 8.0’을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슬로우는 2월 JTBC ‘효리네 민박2’에 등장과 동시에 화제를 일으키며 연일 매진 기록을 세웠던 토퍼 매트리스의 업그레이드 제품을 선보였다.

새롭게 출시된 오리지널 토퍼 8.0은 기존 제품보다 1.5cm 더 두꺼워진 8.0cm 두께의 초고밀도 메모리폼이 적용됐다. 이에 오랜 시간 사용해도 꺼지거나 내려앉지 않으며 기존에 사용하던 매트리스 위에 올리거나 바닥에 두고 사용해도 결리는 부분 없이 최적의 착화감과 편안함을 제공한다.

또한 슬로우가 국내 최초로 자체 개발한 ‘anti-climate-responsive’ 기술이 적용된 온도둔감형 메모리폼을 사용, 일반 메모리폼의 치명적인 단점으로 꼽혔던 온도 민감도 문제를 해결한 것이 특징이다. 즉 낮은 온도에서도 굳거나 딱딱해지지 않고 높은 온도에서도 지나치게 부드러워지지 않아 처음 구매할 당시의 상태를 그대로 유지한다. 이에 계절에 관계 없이 언제나 한결 같은 착와감을 느낄 수 있다.

신제품 구매 고객에게는 다양한 구성품도 함께 제공한다. 땀이나 먼지로부터 내장재를 보호해주는 방수커버를 기본 구성품으로 제공하여 청결한 관리가 가능하며 유기농 목화솜으로 만든 오가닉 삼중직 니트 겉커버를 함께 제공해 피부나 호흡기가 민감한 이들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토퍼 전용 자루를 제공해 사용하지 않을 때는 돌돌 말아 단추로 봉합한 후 부피를 줄여 자루에 넣어 보관할 수 있거나 3단으로 접어 보관할 수 있어 협소한 공간에서도 원활히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슬로우의 모든 제품은 한국인정기구(KOLAS)에서 인정한 공인인증기관으로부터 라돈 검출량이 국가 권고 기준치보다도 10분의 1 이하로 매우 낮은 수치임을 인증 받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슬로우는 기존 제품 대비 한층 두꺼워지고 사양이 업그레이드 되었지만 국내 자체 제작과 생산량 확대로 가능해진 원자재가 절감 덕에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되는 것도 장점이라고 밝혔다. 슬로우는 오리지널 토퍼 8.0의 본격적인 출시에 앞서 19일까지 ‘카카오메이커스’를 통해 제품을 단독으로 선보인다. 최초 공개 수량은 100개 한정으로 선착순으로 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