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암웨이, 제 2회 ‘후아를 그리다’ 대학생 일러스트 공모전 시상식 개최

김현정기자 | 입력 : 2018/12/25 [03:01]

총 299개 출품작 중 20개 작품 시상, 상금 수여 및 전시회 개최 통해 청년 작가 지원
대상에는 이정은(국민대) 학생 선정, 300만원 상금과 후아 패키지 디자인 개발 참여 기회 제공

한국암웨이(대표이사 김장환, www.amway.co.kr)는 지난 21일 서울 반포동에 위치한 강남 암웨이 비즈니스 센터(ABC)에서 제 2회 ‘후아를 그리다’ 대학생 일러스트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후아를 그리다’ 대학생 일러스트 공모전은 청년 예술가들의 창작 의지를 독려하고 나아가 한국암웨이의 여성용품 전문 브랜드 후아(Hua)에 대한 차별화된 브랜드 경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5년 처음 기획됐다.

올해로 2회를 맞은 이번 공모전은 지난 10월부터 한 달간 국내외 2년제 이상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후아가 추구하는 ‘적극적이고 당당한 현대 여성상’을 주제로 제품 패키지에 적용될 일러스트를 응모 받았다.

이번 공모전에는 총 299개 작품이 출품된 가운데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을 포함한 총 20개 작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상에는 국민대학교 3학년 이정은 씨의 ‘We are Women’이 선정됐다. 이정은 씨는 다양한 모습의 여성을 통해 여성이라는 것 자체만으로도 적극적이고 당당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표현해 후아가 추구하는 여성상을 표현했다는 심사평을 받았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300만 원의 상금과 함께 후아의 제품 디자인 개발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이를 반영한 제품은 내년 출시될 예정이다.

이 외 김윤진(한예종 3) 씨와 전승훈(세명대 2) 씨가 최우수상으로 선정되어 각각 100만 원의 상금이 전달되었으며, 한선호(홍익대 2) 씨를 포함한 총 5명의 학생이 우수상으로 각 50만 원, 어유진(상명대 4) 씨를 포함한 12명의 학생이 입선작으로 각 3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한국암웨이 김장환 대표이사는 “많은 학생들이 이번 공모전을 통해 후아 브랜드가 추구하는 가치를 경험하고 청년 예술가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여성과 문화·예술 분야의 청년 인재를 발굴하고 그들의 꿈을 계속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장환 대표이사는 또한 이 날 시상식에서 저소득 가정 청소년에게 후아 생리대 2천 팩을 지원해 그들이 공모전 수상자들처럼 적극적이고 당당한 여성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을 추가로 발표하기도 했다.

한편, 이번 공모전 20개 수상작은 강남 암웨이 비즈니스 센터에서 오는 27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