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암웨이, 미세먼지 취약 특수학교 학생 대상 학습환경 개선활동 개진

김현정 기자 | 입력 : 2019/03/14 [23:05]

- 광주광역시 소재 은혜학교에 공기청정기 ‘엣모스피어 스카이’ 기증
- 지난 대전성세재활학교 기부에 이은 특수학교 내 공기 질 개선 프로젝트
- 새 학기 건강한 출발, 특수학교 학생들의 학습환경 개선 기대

미세먼지가 연일 한반도를 뒤덮고 있는 가운데 한국암웨이가 미세먼지에 취약한 특수학교 학생들의 학습환경 개선 활동을 연이어 활발히 펼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한국암웨이(대표이사 김장환, www.amway.co.kr)는 지난 12일 광주광역시 북구에 소재한 은혜학교(학교장 고성아 수녀)에 총 1700만원 상당의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엣모스피어 스카이’를 지원했다. 
이는 이달 5일 대전성세재활학교에 3200만원 상당의 공기청정기 20대를 지원한 데 이은 두 번째 지원사업으로, 장시간 학교에 머무르는 특수학교 학생들의 학습환경을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공기청정기 기증은, 정부의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범국가적 기구’를 구성하는 움직임에 동참하고, 최근 전국적으로 초미세먼지 경보 및 미세먼지 저감조치의 잇따른 발령 등 최악의 공기질이 이어지는 상황에서 선제적으로 이루어진 조치이다. 특히 신학기를 맞아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고, 장시간 학교에 머무르는 특수학교 학생들의 학습 환경 개선에 기여하고자 진행됐다.기증된 제품은 한국암웨이의 최신형 공기청정기 ‘엣모스피어 스카이’ 11대로, 은혜학교에 전달되어 유치부부터 초중고 과정 학급 곳곳에 공기청정이 필요한 공간과 학생들의 학습 공간에 적절히 비치, 활용될 예정이다.
초미세먼지 정화력이 한층 강화된 엣모스피어 스카이는 초미세먼지 (2.5마이크로미터)보다 천 배 이상 작은 0.0024 마이크로미터 크기의 입자까지 감소시키는 강력한 초미세먼지 정화력을 자랑한다. 또한, 영국 알레르기 재단으로부터 19가지 전 항목 102가지 알레르기 유발물질 감소 성능을 유일하게 인증 받았을 뿐만 아니라, 유럽 알레르기 연구 재단(ECARF), 미국 가정용 가전제품 생산자 협회(AHAM) 등으로부터 다양한 인증을 획득해 높은 신뢰도를 얻었다.이외에도 IoT 기능을 탑재, 스마트폰의 모바일 앱을 통해 외부에서도 실내 공기를 모니터링하고 제어할 수 있다. 외부에서 귀가 전에 미리 실내 공기를 정화시켜 놓는 것은 물론, 제품 정보와 필터의 수명, 필터 청소 방법 등도 '엣모스피어 커넥트' 모바일 앱을 통해 쉽게 확인할 수 있어, 고객 편의성을 크게 향상시킨 제품이다.한국암웨이 김장환 대표이사는 “최근 그칠 줄 모르고 계속되는 미세먼지 사태로 인해 학습에 영향을 받을 수 있는 특수학교 학생들의 학업 공간 내 공기 질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특수학교 학생들을 위해 꾸준한 선행을 지속할 예정이며, 지난 28년간 지역사회의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한국암웨이의 부단한 노력과 노하우가 만나 올 한 해 보다 전문적이고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