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암웨이, ‘G&H 프로텍트 핸드 새니타이저 겔’ 출시

네트워크신문편집국 | 입력 : 2020/07/24 [01:19]

- 식약처 허가 받은 의약외품, 유해세균 99.9% 살균 가능해
- 라벤더, 페퍼민트 등 피부 보호 성분 함유 … 향과 휴대성도 개선

암웨이의 글로벌 바디 케어 브랜드 G&H가 손 소독제 ‘G&H 프로텍트 핸드 새니타이저 겔’을 출시한다. 암웨이 G&H 프로텍트 핸드 새니타이저 겔은 식약처 허가를 받은 의약외품으로, 황색포도상구균과 대장균, 녹농균, 살모넬라균 등 5종 균주 대상 시험에서 유해세균을 99.9% 살균하여 손과 피부를 청결하게 유지해준다. 또한 히알루론산과 알로에 성분이 수분을 전달하며, 카멜리아와 라벤더, 페퍼민트 등 피부를 건강하게 보호하는 성분들도 함유되어 있다.
일반적인 손 소독제의 단점으로 언급되는 휴대성 개선을 위해 주머니나 파우치에 넣고 다닐 수 있도록 50ml의 용량으로 출시 되었으며, 플로럴, 시트러스, 그리너리 등 세 가지 향의 세트로 구성되어 강한 알코올 향취로 인한 불편함을 줄였다.
한국암웨이 마케팅 관계자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개인 위생의 중요성이 강조되며 손 소독제는 뉴노멀 시대의 새로운 필수품이 되고 있다.”며, “살균 소독 기능은 물론, 피부 보호 성분과 편리한 휴대성까지 겸비한 이번 신제품에 많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