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레슬링 정한재, 김민석 선수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 수상

도쿄올림픽 출전 및 메달 획득을 목표로 비지땀 흘리는 국가대표 선수단 격려

네트워크신문편집국 | 입력 : 2020/11/11 [13:34]

▲ 레슬링 국가대표 정한재 선수가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의 부상으로 제공된 라이프 바이 시크릿 건강식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레슬링 국가대표 김민석 선수(왼쪽)가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 트로피를 들고 김정섭 코치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도쿄올림픽 출전을 목표로 훈련에 매진 중인 레슬링 그레코로만형 국가대표 정한재, 김민석 선수가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에 선정됐다.(사)한국문화스포츠마케팅진흥원(이사장 김재현)이 주최하고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대표 아이작 벤 샤바트)가 후원하는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은 도쿄올림픽 출전 및 메달 획득을 목표로 혼신의 힘을 다해 노력하고 있는 국가대표 선수단을 격려하기 지난해 9월 제정됐다.

도쿄올림픽은 현재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내년으로 연기됐으며, 이번 시상은 수상자의 안전 및 지역 방역 체제를 고려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레슬링 국가대표 정한재 선수(26, 삼성생명)는 2017 제35회 회장기전국레슬링 대회에서 최우수선수상 수상했으며, 2019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그레코로만형 60kg급에서 금메달을 획득했다.

2020 레슬링 국가대표 최종선발전 남자 그레코로만형 60kg급에 출전해 시상대 정상에 오르는 기량을 과시하며 강한 정신력과 체력을 바탕으로 올림픽 유망주로 기대를 한몸에 받고 있다.김민석 선수(28, 평택시청)는 2015년 제96회 전국체육대회 레슬링 남자일반부 그레코로만형 130kg급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2017 콜로라도 스프링스 국제레슬링대회 남자 그레코로만형 130kg급에서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레슬링 남자 그레코로만형 130kg급에서 동메달을 딴 후 2019 세계레슬링연맹(UWW) 이탈리아 랭킹 시리즈 국제대회에서도 동메달을 차지했다. 이처럼 국제대회에서 꾸준히 성적을 내온 저력에 비추어 볼 때 도쿄올림픽에서도 메달을 획득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을 수상한 대한민국 레슬링 국가대표 두 선수에게는 (사)한국문화스포츠마케팅진흥원이 수여하는 트로피와 함께, 글로벌 건강식품 브랜드 ‘라이프 바이 시크릿’과 이스라엘 사해 화장품 브랜드 ‘시크릿’의 다양한 제품이 부상으로 전달됐다.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을 수상한 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로는 ▲태권도 김석배, 이다빈 ▲탁구 이상수 ▲레슬링 김현우, 정한재, 김민석 ▲펜싱 오상욱 ▲유도 안바울, 한희주 ▲체조 박민수, 이윤서 ▲복싱 함상명, 임현철, 김형규, 오연지 등 총 15명이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