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특수판매공제조합, 시무식과 함께 진취적이고 희망찬 새해 첫 걸음

- 움츠렸던 지난해를 딛고 도전 확장의 새로운 마음가짐 강조 -

네트워크신문편집국 | 입력 : 2022/01/05 [17:12]

 

□ 한국특수판매공제조합 (이사장 어청수, 이하‘특판조합’)(http://www.kossa.or.kr)은 1월 3일 서울 서초구 조합 로비에서 시무식을 갖고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업무를 시작했다.
□ 창립 20주년 맞는 뜻 깊은 해 ... 지속적인 소비자 권익 보호와 조합사 성장 지원
ㅇ 어청수 이사장은 시무식 후 진행된 전체 직원 간담회에서 “2022년도에는 조합 창립 20주년(2023.1.11.)을 맞는 뜻 깊은 한해로 국내 다단계판매 업계의 성장과 발전과정 및 방문판매법의 변천과정 속에서 특판조합의 역할과 미래를 조명하고 제시할 수 있는 중요한 해가 되도록 노력할 것”을 강조하였다.
ㅇ 이를 위해 특판조합은 조합창립 20주년 기념 백서 발간 등을 통해 조합 설립 후 20년간의 소비자피해예방 활동을 정리해 그 의미와 성과를 홍보하여 대국민 인식 전환의 계기를 마련하고, 조합사와 함께하는 행사 등을 통해 창립 20주년의 의미를 조합사와 함께할 계획이다.
ㅇ 또한 학술 유관기관과의 유기적 협업을 통해 불합리한 규제 개선을 올 한해 본격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소비자권익보호를 위해 수사기관과 공조해 불법피라미드 업체 퇴출을 위한 선제적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 위축되었던 지난 한해를 딛고 진취 확장적인 도전 당부 … 직원 건의 경청
ㅇ 어청수 이사장은 전체 직원에게도 건강하게 한 해 업무를 마무리한 직원들을 치하하며,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감염으로 인해 위축되었던 지난 한 해를 딛고 올해는 임인년(壬寅年) 호랑이의 해라는 의미에 걸맞게 업무에 진취적이고 확장적인 자세로 임할 것”을 당부했다.
ㅇ 어 이사장은 새해 업무를 시작하며 ‘지난 1년 간 조합에서 부족하거나 개선해야 할 사항, 그리고 이사장에게 건의하고 싶은 사항’에 관한 설문을 실시하여 직원이 어청수 이사장 앞으로 직접 회신토록 했다. 어 이사장은 “조합 직원들의 솔직한 아이디어를 귀중하게 생각하니 하나하나 읽어 보고 잘 참고하겠다”며 조합 직원들의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공모하기도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