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단계판매’ 용어 변경 주장 김치걸 인터뷰에서

직접판매공제조합 김치걸 이사장 작년11월 TBS 교통방송 『 TBS 열린아침 송정애입니다 』

김용이기자 | 입력 : 2013/01/21 [23:56]
직접판매공제조합 김치걸 이사장은 지난 11월 9일 TBS 교통방송 『 TBS 열린아침 송정애입니다 』에 출연해 ‘다단계판매’용어 변경의 필요성 대해서 인터뷰하였습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방송을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방 송 : TBS 교통방송 FM95.1 (7시~9시)
일 자 : 2012년 11월 9일(금)

□ 송정애 아나운서: ‘다단계판매’라고 하면 ‘불법피라미드’‘사기’라는 단어를 떠올릴 만큼 일반인들에겐 인식이 좋지 않은데요. 이 때문에 합법적인 판매업체들이 피해를 호소하면서 ‘다단계판매’의 용어 변경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직접판매공제조합’ 김치걸 이사장 연결해서 말씀 나눠보죠. 안녕하십니까.

ㅇ 김치걸 이사장: 네, 안녕하세요. 직접판매공제조합 이사장 김치걸입니다.

□ 송정애 아나운서: 직접판매공제조합은 어떤 단체인가요?

ㅇ 김치걸 이사장: 네. 직접판매공제조합은 2002년 방문판매 등에 관한 법률이 개정됨에 따라 다단계판매에 소비자피해보상보험제도가 도입되면서 설립된 소비자피해보상기구입니다.
다단계판매회사를 통해 물건을 구매한 소비자나 다단계판매원이 회사에 물건의 환불을 요청하면 회사는 대금을 환불해 주어야 하는데요, 회사가 환불을 거부하거나 부도나 폐업 등으로 인해서 환불을 해주지 못할 경우 소비자나 판매원은 우리 조합을 통해 보상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그래서 조합 설립 이후 지난 10년간 약 8천오백건에 대하여 우리 조합은 총 91억원의 소비자 피해를 보상했습니다. 그 밖에 우리 조합은 회원사 관리감독과 소비자피해예방을 위한 교육 및 홍보활동도 지속적으로 하는데요. 이런 것들은 사전적 피해예방활동이라고 이해하시면 되겠습니다.

□ 송정애 아나운서: ‘다단계판매’ 용어 변경을 왜 주장하시는 거에요?

ㅇ 김치걸 이사장: 다단계판매는 외국의 Multilevel Marketing이라는 용어를 그대로 번역하면서 법률용어로 사용하게 된 것인데요. 판매원의 가입이 순차적으로 여러 단계로 이루어진다는 의미 입니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은 다단계판매를 판매원들끼리 서로 물건을 사고 팔면서 상품이 여러 판매단계를 거쳐 소비자에게 전달되고, 그래서 낮은 품질의 물건을 비싼 가격으로 판매하는 것이라는 부정적 인식을 갖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실제 다단계판매는 전통적인 유통단계를 생략해서 판매자와 소비자가 직접 거래하는 유통방식을 말하는데, 다단계판매에서 다단계의 의미는 하위 판매원의 판매실적이 상위 판매원의 수당에 영향을 미친다는 수당 지급방식을 말하는 것이지 판매방식과는 관련이 없습니다.

□ 송정애 아나운서: 그럼 어떤 용어로 수정되기 원하십니까?

ㅇ 김치걸 이사장: 말씀드리고 싶은 것은 현재의 ‘다단계판매’라는 용어는 다단계판매의 판매방식을 제대로 설명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다단계판매의 판매방식의 가장 큰 특징이 판매자가 직접 소비자를 발굴하여 거래한다는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외국에서는 판매자와 소비자가 직접 거래한다는 다단계판매의 본질을 반영해서‘Direct Selling’ 직접판매라는 용어가 널리 사용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국내에서도 다단계판매를 대체할 수 있는 용어로는 ‘직접판매’라는 용어가 가장 적당하다고 생각됩니다. 그리고 합법적인 다단계판매회사 이외의 업체에 대해서는 불법피라미드라는 용어를 사용해서 합법업체와 불법업체를 구별하기 쉽도록 해야 된다고 봅니다.

□ 송정애 아나운서: 무엇보다도 소비자들의 주의도 많이 필요해 보이는데요. 어떤 점을 당부하고 싶으십니까.

ㅇ 김치걸 이사장: 소비자 분들에게 당부하고 싶은 것은 취업을 빙자하거나 과다한 후원수당 지급을 약속하며 판매원을 모집하는 행위, 단기간에 많은 돈을 벌 수 있다는 것을 내세워 사재기나 강제구매를 유도하는 행위, 물건의 거래없이 수당을 지급하겠다고 약속하는 행위 등은 모두 불법피라미드 업체이므로 이러한 업체들과의 거래는 주의하셔야 할 것입니다. 특히 거래하기 전에 공제조합에 가입한 회사인지를 반드시 확인하시는 것도 필요하다고 봅니다.

□ 송정애 아나운서: 불법 피라미드와 합법적인 직접판매는 분명히 구분해달라는 말씀이시네요. 네. 알겠습니다. 오늘 말씀 잘 들었습니다.

ㅇ 김치걸 이사장: 감사합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