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트워크 뉴스/소비자경제 > 업계동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허벌라이프,아시아태평양 세 번째 ‘웰니스 투어’
 
김현정 기자
 
- 아시아 태평양 지역 28개 도시에서 건강하고 활기찬 라이프스타일 전파
- 한국인 최초 뉴트리션 자문 위원인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이왕재 박사 강연 투어

글로벌뉴트리션 전문기업 허벌라이프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세번째 ‘허벌라이프 웰니스 투어(Herbalife Wellness Tour)’를 진행한다.

전세계 45억 명의 성인 중 절반에 가까운 수가 과체중일 정도로 비만이 세계적인 이슈가 되는 가운데, 2014년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최초로 진행된 허벌라이프의 웰니스 투어는 건강하고 활기찬 라이프스타일 유지를 위한 정보를 제공한다.

허벌라이프는 회원뿐만 아니라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균형 잡힌 영양 섭취 및 규칙적인 운동의 중요성을 교육하는 등 비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펼쳐왔다.

웰니스 투어 또한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의학 및 과학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허벌라이프의 뉴트리션 자문 위원들이 한달 간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28개 도시를 방문하여 회원, 업계 관계자 및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뉴트리션과 관련된 다양한 강연을 진행한다.

한국에서는 지난 2014년 한국인으로서는 최초로 뉴트리션 자문 위원회(Nutrition Advisory Board)에 합류한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이왕재 박사가 강연을 진행한다.

이왕재 박사는 대한면역학회 회장을 역임하고 ‘올해의 의학자’로 등재되는 등 국내외 면역학 분야에서 널리 명성을 얻고 있으며, 27번째 뉴트리션 자문위원으로 합류했다.

이왕재 박사는 2일 대구를 시작으로 총 5개 도시에서 비만과 영양섭취에 대한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허벌라이프 빌 란(Bill Rahn) 수석 부사장 및 아시아 태평양 지역 총괄책임자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작년에 진행된 두 번의 웰니스 투어에 총 43,000 여명이 참석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으며, 허벌라이프가 이를 통해 건강 트렌드와 균형 잡힌 영양의 중요성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높이는 데 기여한 점이 매우 자랑스럽다””며 “허벌라이프는 올해 투어에 새로 합류한 자문위원들과 함께 실생활에 도움이 될 유익한 건강 정보를 전달할 예정이며,건강하고 활기찬 라이프스타일을 전파를 통해 아시아태평양 지역 소비자들의 삶의 질 향상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허벌라이프는 1998년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인 루이스 이그나로(Louis Ignarro) 박사를 비롯하여 의학과 과학계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뉴트리션 자문위원회(Nutrition Advisory Board)’의 연구를 토대로 과학적이며 우수한 품질의 뉴트리션 제품을 제공한다.

이와 같은 우수한 품질을 증명하듯 허벌라이프 쉐이크로 잘 알려진 ‘Formula1 Healthy Meal 건강한 식사’를 포함한 한국허벌라이프의 16가지 대표제품들은 올해 한국표준협회가 건강지향성, 안전성 및 사회책임성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수성을 입증한 제품에 수여하는 대한민국 LOHAS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기사입력: 2015/04/07 [16:46]  최종편집: ⓒ ntim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