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매매업 발전 민 관 협의회

국토부 자동차매매업계와 온라인업체 상생 발전방안 민 관 합동 출범

김용이기자 | 입력 : 2016/04/05 [10:22]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는 자동차매매업계 등과 매매업발전 민·관 합동 협의회를 구성하고 1일(금) 첫 회의(Kick-Off 회의)를 시작으로 매매업계 애로사항 및 온라인 자동차 경매 제도 개선 등을 위한 본격적인 논의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그간 제도개선 방안에 대한 관련업계의 의견 차이로 제도개선에 난항을 겪었으나, 자동차매매업계가 매매업 발전을 위한 민·관 합동 협의회에 참여함에 따라 상생방안 마련 등 제도보완 추진이 한층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이번 협의회는 6월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하되, 합의된 사항은 의견 수렴 과정을 거쳐 자동차관리법 개정 등 제도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는 특정 업계가 아닌 관련 업계 및 소비자 모두가 만족할 만한 대안 도출을 위해 머리를 맞대고 치열하게 고민해 나갈 것이라며 협의회 구성원의 적극적인 조언과 협조를 당부했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