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조뉴스/실버 > 실버앙콜라이프/노인복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정위, 상조업체 214개 업체 감소세
2016년도 상반기 선불식 할부거래업 주요 정보 공개 상조업체 지난해보다 14개 업체 감소
 
김종일기자
 

2012년 이후 상조업체는 꾸준히 줄어들고 있으며, 이는 경영이 어려워진 업체의 폐업이 주요 원인으로 보인다. 지역별로는 자료를 제출한 201개 사 중 109(54.2%) 업체가 수도권에, 48(23.9%) 업체가 영남권에 소재하고 있었다.

 

총 가입자 수는 약 419만 명으로, 2015년 하반기 정보 공개 때 보다 약 1만 명이 감소했다.가입자 수가 5만 명 이상인 업체는 23개이고, 이들 업체의 가입자 수는 약 325만 명으로 전체 가입자의 77.5%를 차지했다.

 

가입자 수 5만 명 이상 업체의 가입자 수는 약 4만 명 증가하였으나, 5만 명 미만 업체의 가입자 수는 약 5만 명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소재 업체의 가입자 수가 약 337만 명으로 전체 가입자의 80.5%를 차지했다.

 

총 선수금은 39,290억 원으로, 2015년 하반기 정보 공개 때 보다 1,920억 원(5.1%p)이 늘었다. 선수금 100억 원 이상인 51개 업체의 총 선수금은 36,879억 원으로 전체 선수금의 93.9%를 차지했다.

 

상조업 재무 현황 총 자산 규모는 35,873억 원으로, 전년보다 3,773억 원(11.8%)이 증가했다. 이는 총 자산 규모 100억 원 이상의 대형업체의 자산 규모가 전년 대비 13.3%(3,901억 원) 증가했기 때문으로 보인다.

 

자산 대비 부채 비율은 114.6%로 전년 보다 0.8%p가 개선되었으며, 선수금 지급 여력 비율은 86.7%로 전년보다 0.8%p가 개선됐다.

 

상조업 선수금 보전 현황  총 선수금 39,290억 원의 50.3%19,746억 원을 보전했다. 공제조합 가입(68개 사), 은행예치(129개 사), 은행지급보증(4개 사)을 통해 선수금을 보전하고 있다. 공제조합 가입을 통해 선수금을 보전하는 업체는 총 선수금 24,542억 원의 50.0%12,271억 원을 보전했다.

 

은행과 예치 계약을 통해 선수금을 보전하는 업체는 총 선수금 5,516억 원의 50.3%2,773억 원을 보전했다. 은행 지급 보증을 통해 선수금을 보전하는 업체는 총 선수금 9,232억 원의 50.9%4,702억 원을 보전했다. 한편, 할부거래법 위반 행위로 인해 공정위로부터 시정권고 이상의 조치를 받은 8개 상조업체의 법 위반 내역 등을 공정위 누리집 사업자 정보 공개란에 공개한다.

 

201510월부터 20163월 기간 동안의 위반 건수는 8건이며, 정보 공개를 위한 자료 제출 의무 위반 행위가 5(63%)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번 정보 공개 과정에서 법 위반 혐의가 있는 것으로 나타난 업체는 추후 조사를 통해 시정조치 등을 할 예정이다. 소재지 불명, 연락 두절 업체는 관할 지자체에 통보하여 직권 말소 등의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6/06/29 [09:33]  최종편집: ⓒ ntim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