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트워크 뉴스/소비자경제 > 업계동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암웨이미술관,53회 전시회'미술관에 간 그림책展'
 
김현정 기자
 

정상급 창작 그림책 작가 6인 참여, 방학을 맞아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쿨(cool)한 아트 체험 제공

지역 어린이가 도슨트로 직접 참여, 아카펠라그룹 M.T.M의 오프닝 공연 파이토콘서트도 열려

                             ‘미술관에 간 그림책展’ 공식 포스터

한국암웨이(대표이사 김장환, www.amway.co.kr)는 오는 7월 20일(목)부터 9월 20일(수)까지 분당 암웨이미술관에서 제53회 <미술관에 간 그림책展> 전시를 개최한다.

암웨이미술관이 ‘여름방학 특별 기획전’으로 준비한 이번 전시는 아이들과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주제와 내용으로 경혜원, 김명석, 이기훈, 이명애, 이석구, 정진호 등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정받고 있는 정상급 창작 그림책 작가 6명이 참여한다. 동물이나 꿈을 소재로 하는 작품부터 인간관계, 환경문제를 다룬 작품 등 이들 작가들의 미출간 그림책까지 포함하여 60여 점의 원화 작품들이 전시될 예정이다. 

방학을 맞은 어린이들뿐 만 아니라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된 이번 전시는 사전 신청을 받아 선발된 어린이들이 오디오 작품 해설에 참여하여 그 의미를 더한다. 암웨이미술관은 사전에 암웨이 사업자 자녀들을 대상으로 어린이 오디오 도슨트를 신청받고 최종 3명의 어린이를 선발하여 지난 17일 녹음을 마쳤다. 어린이들의 감성과 목소리를 입힌 오디오 작품해설은 전시회장에 배치된 QR코드를 통해 관람객들에게 제공될 계획이다.

‘어린이 도슨트’ 프로그램에 참여한 박수아(9,여)양이 스튜디오 녹음을 하고 있다.

또한, 전시 시작 날인 20일 오후 4시에는 암웨이미술관이 지역 주민들에게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을 제공하기 위해 올 상반기에 새롭게 시작한 파이토콘서트가 진행되며, 아카펠라그룹 M.T.M이 아름다운 음색과 화음이 어우러진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암웨이미술관 김모란 큐레이터는 “그림책은 활자를 최소화한 정제된 글자와 그림만으로 사람들의 공감을 이끌어낼 만큼 함축적인 감성을 담은 예술작품”이라며 “이번 전시가 아이들에게는 그림책을 통해 사고(思考)의 틀을 확장하고 상상력을 더할 수 있는 계기가, 어른들에게는 순수한 동심과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암웨이미술관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의 암웨이 브랜드 체험센터 2층에 위치해 있다. 운영 시간은 주중(월-금)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주말(토-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누구나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암웨이미술관
암웨이 브랜드 체험센터 2층에 위치한 암웨이미술관은 다양한 문화 전시 및 기획행사를 통해 일반 소비자들이 각종 문화, 예술 작품을 무료로 즐길 수 있는 문화공간이다. 개관 특별전인 ‘한국미술 100년 展 -삶, 자연, 예술’을 비롯, '피카소, 사랑을 그리다’ 展, ‘DIALOGUE. object to object’展 등을 포함해 최근에는 브라질 출신 세계적인 그래피티 아티스트 알렉스 세나 특별 기획전 ‘Art is alive_Garden of Mirrors’展 등 굵직한 전시를 유치해 오고 있다.
주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탄천상로 151번길 20 암웨이브랜드체험센터 2층 암웨이미술관
연락처: 031-786-1199
Open Hour: 월-금 10:00  19:00 / 토, 일 10:00   18:00, 무료관람


 

기사입력: 2017/07/19 [23:40]  최종편집: ⓒ ntim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