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트워크 뉴스/소비자경제 > 업계동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암웨이미술관, '단 한번뿐인 청춘展' 개최
 
김현정기자
 

경기대학교 서예문자예술학과 소속 23명 학생 참여로 서예ㆍ캘리그라피 특별전 열려
한가위 맞아 고객 대상 ‘우리집 가훈쓰기’ 무료 행사 및 전시 퀴즈 이벤트 진행

[‘단 한번뿐인 청춘 展’ 공식 포스터]

한국암웨이(대표이사 김장환, www.amway.co.kr)가 추석을 앞두고 우리 고유의 전통 문화를 되새길 수 있는 전시를 마련한다.

한국암웨이는 오는 9월 26일(목)부터 10월 16일(월)까지 분당 암웨이미술관에서 ‘단 한번뿐인 청춘展’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대학생 작가ㆍ미술학도들의 꿈을 응원하는 ‘드림 아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에는 경기대학교 서예문자예술학과 소속 학생 23명이 참여해 ‘청춘’을 주제로 한 서예와 캘리그라피 작품 27점을 선보인다. 민족 최대 명절 한가위를 감안해 전 세대가 함께 공감할 수 있도록 전통 서예에서부터 현대 서예, 문인화, 캘리그라피 등 다양한 형태의 작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고객 대상 행사 또한 마련됐다. 본격적 추석 연휴를 앞둔 29일(금)부터는 암웨이브랜드센터에서 당일 10만원 이상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100명에게 전시 참여 작가가 ‘우리집 가훈’을 무료로 써준다. 전시 기간 동안 별도의 현장 퀴즈 이벤트 또한 진행되며, 26일 오프닝 행사에는 경기대학교 밴드동아리의 축하공연도 예정되어 있다.

경기대학교 서예문자예술학과 장지훈 교수는 “청춘이란 그 자체만으로도 풀꽃처럼 아름다워야 하지만, 우리 시대의 청춘들은 불안한 미래와 취업난 속에 생기를 잃어가고 있다. 가족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한가위를 맞아 청춘의 의미를 모두가 다시 되새겨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기획의도를 전하며, “청춘이 단 한 번뿐이듯이, 화선지 위의 붓 길도 한 번뿐이다. 순간 필획에 마음을 담아 순간을 불사르는 우리 전통 예술인 서예라는 장르에 많은 관심 바란다.”고 전했다.

암웨이미술관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소재의 암웨이 브랜드 체험센터 2층에 위치해 있다. 운영 시간은 주중(월-금)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주말(토-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누구나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전시 제목
: 단 한번뿐인 청춘 展
전시 기간
: 2017년 9월 26일(화) ~ 10월 16일(월)
전시 장소
: 암웨이 브랜드 체험센터 분당점 2층 암웨이미술관 1관
참여 작가
: 경기대학교 서예문자예술학과 학생 23명


 

기사입력: 2017/09/25 [01:41]  최종편집: ⓒ ntim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