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특수판매공제조합, 미등록 불법피라미드 피해예방 홍보 활동 전개

- 공정위 및 한국특판공제·직판조합 공동 실시 -

김현정기자 | 입력 : 2019/05/09 [00:53]

한국특수판매공제조합 (이사장 유재운, 이하 ‘한국특판공제’)(www.kossa.or.kr)과 직접판매공제조합 (이사장 오정희, 이하 ‘직판조합’)(www.macco.or.kr)은 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와 함께 전국민 대상 불법피라미드 피해 예방 홍보활동을 5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간 서울·인천·광주 지하철 및 공식 홈페이지와 SNS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하여 전개하고 있다.

한국특판공제는 직판조합·공정위와 함께 매년 대학생·노인층 등 다양한 연령대의 국민들이 이해하기 쉬운 맞춤형 콘텐츠를 제작·기획하여 홍보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2019년도에도 직판조합·공정위와 공조하여 일반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불법피라미드 피해 사례를 중점으로 알려주어 국민들의 피해예방을 위한 홍보를 진행하고 있는 것이다.

금번 홍보활동의 특징은 옴니버스식 애니메이션 형태의 동영상을 제작하여 대중에게 친근한 캐릭터들이 미등록 불법피라미드 업체로 인한 피해사례 및 이에 대한 대처방안을 제시하고 지하철 모서리 광고에서도 합법 다단계업체와 미등록 불법피라미드를 구별할 수 있도록 삽화와 간결한 문구 형태를 취한 것이 그 특징이라 할 수 있다.

홍보 방법에 있어서도 시민들의 주 교통수단인 지하철에 광고물을 게시하는 방법을 활용하고 있으며 5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간 인천 1호선 구내 PDP (행선안내게시기) 및 광주도시철도 1호선 전동차 내부에서 불법 피라미드 피해 예방 LCD 동영상을 계속 상영하고 있고, 서울 지하철 1호선 전동차 내에도 940매의 모서리광고를 통해 홍보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참고로 미등록 불법피라미드 피해예방 홍보영상과 모서리광고는 한국특판공제, 직판조합, 공정위의 각 공식 홈페이지 및 블로그 등 SNS에 동시에 게재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TOP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